2022年05月24日 用户名: 密码: 验证码:
当前位置: 首页【展讯】第18届日照平泽中韩书画交流作品在市档案馆展出 字体大小:     |  背景: #EDF0F5 #FAFBE6 #FFF2E2 #FDE6E0 #F3FFE1 #DAFAF3 #EAEAEF 默认

【展讯】第18届日照平泽中韩书画交流作品在市档案馆展出

发布日期:11月26日      作者:日照市文联     阅读:308

18日照·平泽中韩文化交流展

展览时间:2021年11月26日-12月10日

展览地点:日照档案馆南区 (日照市东港区烟台路203号

咨询电话:0633-8781322;8781295

为避免人群聚集,本届展览不举办开幕式,欢迎书法、美术爱好者及广大市民自行前往观展。

本届展览,即将在日照文艺网站展出,可扫描二维码观看。

2021.11.19

韩国·平泽

11月19日,第18届中韩书画交流作品在韩国展出,韩国平泽市市长郑长善到现场观看展览。

>>>>>>>>>>

十八载风雨同舟,十八载春华秋实。

第18届中韩书画交流活动又如期而至。这既是一次珍贵的书画艺术活动,更是延续了十八年的日照平泽两市深厚情感的见证。

中韩两国,一衣带水,隔海相望,源远流长的书画艺术是两国文化重要的沟通、交流纽带。本次中韩书画艺术交流展展出两国艺术家的作品,真草隶篆诸体皆备,水墨粉彩光华齐放。作品既蕴含着深沉的人生思考,又寄托了高雅的艺术追求,既有散淡飘逸的雅致,又有刚柔相济的气魄,展现了不同的艺术视角和审美情趣,彰显了书画艺术的魅力。

愿以此为续航,立足时代,照见未来。

——日照市文联主席丁文渊贺辞

韩国书艺协会平泽支部支部长李钟俊贺辞

결실의 계절을 보내고 나니 세상은 온통 꽃보다 아름다운 단풍이 향연을 펼치고 있습니다.각기 다른 나무들의 운집이 어울림으로 아름다운 풍경을 자아냅니다.

서화예술인들이 한자리에 모여 작품으로 만납니다.

빨리가기 위해서는 혼자 나아가겠지만 오래가기 위해서는 함께 동행해야 된다는 사실을 증명하듯 한중 서화가들의 동행전이 18회에 이르렀습니다.

2004년 평택-일조 카페리호 개항시 양 도시간 자매결연과 동시에 협의된 한중서화문화교류전.

상호 방문하여 작가정신을 공감하고 전통문화를 이해하는 자리가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었지만, 이번 교류전도 전년과 같이 상호 교환작품으로 만날 수밖에 없어 아쉬움이 매우 큽니다.

한국서예협회 평택시지부의 국제 서화문화교류를 이어나갈 수 있도록 아낌없는 관심과 성원을 주시는 한국서예협회 김기동 이사장님과 정윤주 경기도지회장님께 감사드립니다.

한중교류전을 준비하는데 있어 특별한 사랑과 희생적으로 아낌없이 이끌어 주신 박석준 고문님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예술혼을 발휘하여 열정 가득한 작품을 출품하신 모든 작가님들께 거듭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문화예술이 융성한 나라가 선진국, 강국이라 합니다.

평택시민의 문화욕구 충족 및 국제 문화예술 교류 인프라를 확충하고자 수도권 남부 최대 규모의 ‘평화예술의전당’이 건립될 예정입니다.

삼성반도체 세계최대공장이 들어선 평택시는 국제도시의 면모를 보이며 성장하고 있습니다.

시정에 바쁘신 가운데에서도 관심과 지원을 보내주신 정장선 평택시장님과 문화예술과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드리며 평택예총, 평택시국제교류문화재단 후원에 깊이 감사드립니다.

한-중서화문화교류전이 이어질 수 있도록 협조해 주신 정문연 일조시문연주석님께 감사드립니다. 그리고 우군업 님께 고맙다는 말을 전합니다.

나뭇잎이 지고 산 모습이 드러나야 맑고 수려한 가을의 경치를 본다고 합니다.

제18회 한중서화문화교류전이 양 도시에서 값진 결실의 시간이 되시길 기원합니다.

硕果累累的季节过后,整个世界浸染在比花海更加美丽的秋叶之中,一棵棵不同的树木构成一道道美丽的风景。

书画艺术家们汇聚一堂,与作品相遇。

中韩书法家联展已经走到了第18届,仿佛证明着要想走得快走得远必须齐心协力这句话。

中韩书画文化交流展是在2004年平泽-日照客箱班轮航线通航之际,两市结成友谊城市的同时洽谈成功,我们一直希望能通过相互访问去交流艺术精神、理解传统文化,但很遗憾这次交流展也只能像去年一样通过相互交换的作品见面。

感谢韩国书法协会金基东理事长和京畿道丁尹炷支会长,一直为韩国书法协会平泽支部的国际书画文化交流能够延续而予以关心和支持。

感谢朴锡俊顾问为中韩交流展给予的特别的爱和牺牲,并毫无保留地指导筹备工作。

感谢拿出发挥艺术之魂、弥漫着热情的作品参展的所有艺术家们。

为了满足平泽市民的文化需求,扩大国际文化艺术交流的基础设施,我们将建设首都圈南部最大规模的“和平艺术殿堂”。

拥有三星半导体全球最大工厂的平泽市正在成长为国际城市。

感谢百忙之中给予关心和支持的平泽市郑长善市长,以及文化艺术相关人士;感谢平泽市艺术委员会、平泽市国际交流文化财团的支持。

据说,只有落叶显山,才能看到秋色清丽。

祝愿第18届“中韩书画文化交流展”在两市取得丰硕成果。

打印本页 关闭窗口
手机阅读

手机阅读